오징어 김치전

한동안 미친듯이 퍼붓더니 언제그랬냐는듯 너무나 맑고도 푹푹찌는 날씨에요. 오늘이 그렇게 덥다는 말복이라는데 닭한마리 뜯으셨는지요??

저는 새로운 보금자리에 어제 늦게 가구가 들어와서 오늘내내 또 정리정돈하고 집에서 저의 일부의 짐을 챙겨와서 컴퓨터방으로 쓸 작은방을 정리했답니다.

저녁때가 되어서야 말복이라는게 떠올라 오랜만에 예비신랑님과 동네피자 한판 먹어줬어요. 비오는날 내내 한국판 피자인 부침개를 먹어줬으니

오늘같은 날은 진짜 피자를 먹고싶더라구요 ~ 비오는 날이면 정말이지 자연스럽게 머릿속을 스쳐지나가는 김치전, 해물파전.. 거기에 술한잔 !!

비오는날 집에서 기름냄새 풍겨가면서 지글지글 부쳐낸 오징어듬뿍 들어간 오징어김치전이랑 입안에서 씹는맛과 향이 너무 좋은 애호박전 부쳐먹었답니다.

 

 

오징어김치전,오징어김치부침개, 오징어김치전반죽,김치전만드는법, 김치부침개레시피

 

 

재료 - 부침가루, 물, 오징어, 묵은김치, 애호박, 계란, 올리브유 약간

 

 

.

.

 

 

 

 

 

김치찌개, 김치전골, 김치찜, 김치전등 김치가 들어가는 모든 요리의 맛은 김치가 좌지우지 한다는거 아시죠??

특히나 이런김치요리는 제대로 묵은김치로 요리를 해야지 맛이 좋아요. 저희 예비시어머님과 예비시할머님께서 담그신 묵은지 반포기 꺼냈습니다.

 

 

 

 

 

부침가루랑 물이랑 적당량 넣어서 반죽을 먼저 풀어주세요. 밀가루로해도 상관없는데 밀가루로 반죽하려면 계란이랑 소금 약간 넣어서 간을해줘야해요.

요즘엔 시중에서 부침가루 많이 파니깐 그냥 사서 쓰시면 편하겠죠? 반죽은 너무 묽지도 되지도 않게 해주셔야해요. 오징어와 같은 수분이 많은

재료가 들어갈때는 특히나 반죽이 묽으면 안되요. 부침가루 알갱이가 없도록 반죽을 잘 풀어주시고 송송썰어놓은 김치와 오징어를 넣어주시면 준비끝!!

 

 

 

 

 

전을 부쳐낼때는 기름을 좀 넉넉히 두르는게 좋아요.

기름이 뭐 몸에 그리 좋은녀석은 아니지막 전만큼은 기름을 넉넉히 두르고 부쳐야 제맛이죠 ~

오늘은 특별히 이쁘게 부쳐내겠다고 좀 작은싸이즈로 부쳐봤어요.

 

 

 

 

 

작은싸이즈로만 부쳐내려니 전은 뭐니뭐니해도 쭉쭉 찢어먹어야 한다는 생각에 커다랗게 또 한장 부쳐냈어요
[출처] 비오는날이면 어김없이 생각나는 술한잔과 오징어듬뿍 들어간 김치전, 보너스로 애호박전까지!!|작성자 소심공쥬

 

 

오징어김치전,오징어김치부침개, 오징어김치전반죽,김치전만드는법, 김치부침개레시피